XTO WHITEPAPER
Search
K
🔸

Introduction

We must first clear up misunderstandings about the concept of a game and P2E.
우리는 먼저 게임이라는 것과 P2E라는 개념에 대한 오해를 풀고가야 한다.
In a nutshell, contrary to the misunderstanding of many investors and users,The Play to Earn model won't give developers more revenue.This is based on the change from a monopolistic centralized organization to an organization that distributes revenue and authority to all participants in the ecosystem.
단언컨데, 많은 투자자와 유저들의 오해와는 달리, P2E 모델은 개발사에게 더 큰 수익을 안겨다 주지 않을 것이다.이것은 수익을 독점하던 중앙화 조직이 해당 생태계를 지원하는 모든 인원에게 수익과 권한을 배분해주는 것을 골자로 한다.
P2E is a time machine that can return to the past the true face of the game industry distorted by the excessive P2W model.P2E is a platform where developers and users share the intangible value created by the metaverse of games. It is a magic book that allows you to break away from the current monopoly platform economy and achieve a true protocol economy.
P2E는 과도한 P2W 모델로 왜곡된 게임 산업의 본모습을 과거로 돌려놓을 수 있는 타임머신이다.P2E는 개발사와 유저가 게임이라는 메타버스가 만들어내는 무형의 가치를 나눠 갖는,지금의 독과점적 플랫폼 경제에서 벗어나 진정한 프로토콜 경제를 이룩할 수 있게 해주는 마법서이다.
We've been in the game industry for a long time, and we've enjoyed a variety of games to the point of exhausting them. So, We can say with confidence, games (especially online games) were originally Play to Earn.
우리는 게임 업계에 오랜 시간 몸담아왔고, 다양한 게임들을 피폐할 정도로 즐겼다.그렇기에 자신 있게 말하건데, 게임(특히 온라인 게임)은 원래 Play to Earn이 가능했다.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game and Play to Earn we think is,It is a very natural and common-sense mechanism that naturally forms like a single body in the existing game system without the developer adding anything more.
우리가 생각하는 게임과 Play to Earn의 관계는,기존의 게임 시스템에서 개발사가 딱히 더 무엇을 첨가하지 않아도 자연스럽게 하나의 몸처럼 형성되는, 매우 자연적이고 상식적인 매커니즘이다. Now, the digital currency innovation has only “finally” added a bridge called crypto that allows this virtual value to be exchanged for real value.
지금에 와서, 디지털 화폐라는 혁신을 통해 이 가상의 가치를 현실의 가치와 교환할 수 있는 크립토라는 브릿지가 "마침내" 추가된 것 뿐이다.